HOME_제1진료실_한방내과_만성피로 (수험생)
     만성피로증후군은 뚜렷한 원인 질환없이 극심한 피로가 6개월 이상 지속되면서 심하면 정신질환까지 초래하는 질환입니다. 과거엔 단순한 심리 현상으로 파악하여 별다른 연구가 없었으나, 현재 만성피로증후군은 세계보건기구(WHO)의 <국제 질병 분류>와 통계청이 고시한 <한국 표준 질병사인 분류>에서 하나의 질환으로 분류되어 있을 만큼 비중이 높아지고 있는 질환 중 하나입니다.
....
     만성피로증후군은 환자 본인은 매우 심한 괴로움을 호소하고 있지만, 뚜렷한 원인도 밝혀져 있지 않은채 다만 스트레스나 예민한 성격 탓을 하거나, 과로·수술 등으로 체력이
극도로 떨어진 상태에서 인체 면역기능의 떨어져 발생된다는 정도의 추측만 있을 뿐이고 뚜렷한 치료 대책 또한 없는 것이 현실입니다.
....

     만성피로의 증상은 체질에 상관 없이 다음의 증상을 공통적으로 나타냅니다. 그러나 증상이 같다고 해서 치료까지 같지는 않습니다. 개인에 따른 피로의 원인이 다르고, 기능이 저하된 오장육부가 다르고, 체질이 다르므로 전문가의 정확한 진단이 필요합니다.
 
만성피로의 증상
오전이나 오후에 항상 나른함
일이 짜증나고 싫증이 남
일에 실수가 많음
집중력이 떨어져 일의 능률이나 학업의 진전이 없음
몸이 무겁고 아픔
아침에 눈이 잘 떠지지 않음
하품이 자주 나옴
머리가 띵함
소화가 안되고 속이 더부룩하거나 설사가 남
어깨나 목뒤가 결림
불만이 많아짐
현기증이 나고 기분이 나쁨
갈증으로 필요 없는 물을 많이 마심
가까운 사람과의 대화조차 귀찮음
성욕이 감퇴됨
충분한 수면을 이루지 못함
이유없이 초조함
건망증이 생김
 
     피로를 해소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역시 충분한 수면과 규칙적인 식사입니다. 인체는 항상 컨디션을 정상 상태로 유지하려는 항상성을 지니고 있기 때문에 그 범위를 벗어나지 않는 경우는 충분한 휴식만으로도 피로는 해소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휴식이 필요한 때에 쉬지 못하면 항상성이 무너지고 쉬어도 쉬어도 피로가 회복되지 않는 경우가 발생하며, 이 경우에는 휴식으로만 치유되는 것이 아니고 적절한 치료를 통한 회복이 반드시 필요하게 됩니다. 또한 일시적 피로가 발생하였으나 여건상 휴식이 불가능할 경우도 적극적인 예방 치료가 필요합니다.
 
     수험생은 만성피로를 호소하는 대표적인 경우입니다. 학업 스트레스도 나날이 증가하고 있으며, 학교와 학원을 번갈아 다니면서 집에 오면 녹초가 되기 쉽상입니다. 뛰고 부딛히며 넘치는 에너지를 발산할 나이에 우리 아이들은 책 속에서 지쳐가고 있습니다. 건강만을 고려하여 우리 아이만 공부를 줄일 수도 없는 현실입니다.
....
     기초 체력의 한계를 벗어나는 육체적 피로와 지나친 정신적 스트레스는 몸과 마음을 지치게 하고 학습 능력의 저하(집중력, 암기력 감퇴)를 초래하게 되며 그것은 성적(成績) 저하로 직결되니 그것이 더 큰 스트레스가 되어 몸을 지치게 하는 악순환이 반복됩니다.
...
     흔히 ‘총명탕’으로 불리는 수험생을 위한 처방은 기본적으로 만성피로를 제거하는 처방의 기초 위에 머리를 맑게 하는 약재를 첨가하여 구성됩니다. 다만 각자 체질이 다르고 개인에 따라 기초 체력의 부족과 스트레스의 과다 등 상황이 다르므로 수험생이라해서 모두 똑같은 처방을 쓰는 것이 아니고, 정확한 진단을 통한 개인별 맞춤 처방을 내는 것이 중요합니다.